즐겨찾기 추가 2024.06.15(토) 18:00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김해 고등직업교육거점지구 사업 성과포럼 개최

김해 평생직업교육 현황과 미래 구상

2024-02-14(수) 22:42
사진=김해시


[신동아방송=남궁영기 기자] 김해시와 김해대학교는 지난 14일 김해아이스퀘어호텔에서 ‘2023년 고등직업교육거점지구(HiVE) 사업 성과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성과 포럼에는 홍태용 김해시장을 비롯해 편금식 김해대학교 총장, 주정영 김해시의회 부의장, 안태환 김해교육지원청 교육장, 최정규 김해시복지재단 대표이사를 비롯해 지역 산업체 관계자, 김해특성화고등학교 교직원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김해시와 김해대학교가 함께하는 고등직업교육거점지구(HiVE) 사업은 인구 감소로 인한 지방소멸에 대응하기 위해 지자체와 기업체, 교육기관이 상생‧협력해 지역 인재가 정주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드는 사업이다.

시와 대학은 지역특화산업 인력 양성, 김해시민을 위한 평생직업교육 고도화, 지역사회공헌 과제를 통한 맞춤형 평생직업교육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성과포럼은 ‘김해 평생직업교육 현황과 미래 구상’을 주제로 HiVE사업 성과 공유, 지역 평생학습 지원 현황 및 미래 발전 방향 모색, 평생학습체제 고도화 및 글로컬대학 연계 방안 모색, 지자체-대학 공유 협력 사례인 청.바.지(청춘은 바로 지금 학교) 사업 참여자의 사례 발표도 함께 진행됐다.

주요 성과로는 지역 특화 분야 과정 이수자 176명 중 자격증 취득 74명(의료기기마케팅전문가, AICE Future 3급 등), 취업자 10명(중앙이엠씨, 한국 토탈안전시스템, 와이즈교육 등)과 김해대학교 진학 예정 2명(응급구조과, AI융합의료과) 등이다.

또 일반 분야 과정 이수자 231명 중 자격증 취득 198명(실버인지놀이지도사, 장애인식개선 프로그램 지도사), 취업자 2명(어린이집), 김해대학교 진학 예정 9명(사회복지상담과) 등이다.

특히 지역사회공헌과제 중 지역특화 레시피 개발은 지역의 현안인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대표 상품을 개발하는 과제로 김해 뒷고기를 주재료로 사용해 뒷고기 육포를 개발했다.

대중들이 선호하는 맛을 선정하기 위해 3회에 걸쳐 교내 구성원과 김해시 공무원 대상 품평회를 가졌으며 개발된 육포는 ‘금돈미락’ 상표 출원을 준비 중이다.

이외에도 직업교육혁신지구 사업과 연계해 김해건설공업고등학교, 김해생명과학고등학교, 진영제일고등학교 재학생을 대상으로 지역 의생명 분야 직업진로체험, 의료기기 창업캠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면서 의생명 의료 분야와 연계된 직업 세계 변화와 창업 비즈니스 아이디어를 구상하는 시간을 가졌다.

편금식 김해대학교 총장은 “김해시민을 위한 고등직업교육기관으로서 대학의 역할이 보다 더 중요하다”며, “HiVE 사업에서 자격증을 취득한 교육수료자들이 취업까지 연계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홍태용 시장은 “김해대학교와 함께 입학-교육-취업-정주에 이르는 선순환 모델을 구축하고 고등직업교육기관으로서 대학의 역할이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남궁영기 기자 nrok1897@naver.com
        남궁영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고층처리인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사명:(주)신동아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02766 / 최초등록일:2013 년 5월 26일 / 제호:신동아방송·SDATV / 발행인·편집인:이신동
본사: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 / 홈페이지:www.sdatv.co.kr /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책임자:이신동
전화:(02)846-9300 / 팩스:(0505)300-8014 / 이메일:sdatv@sdatv.co.kr
(주)신동아방송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