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4.06.15(토) 18:00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함안군, 제105주년 함안 칠북 연개장터 3·9 독립만세운동 기념문화제 개최

- 경남 최초 독립만세운동 성지 칠북 연개장터 함성 그대로

2024-03-09(토) 14:15
[신동아방송 함안=이신동기자]함안군은 경남 만세운동의 기폭제가 되었던 ‘함안 칠북 연개장터 3·9독립만세운동 기념 문화제’를 9일 오전 10시 30분 함안군 칠북면 이령리 (구)칠서초등학교 이령분교에서 개최했다.

칠북 3·1독립기념회(회장 윤상철) 주관으로 열린 이날 행사는 연개장터 만세운동을 널리 알리고, 역사적으로 재조명해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희생정신과 애국정신을 되새기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는 유족을 비롯해 조근제 함안군수, 곽세훈 함안군의회의장, 조경철 경남동부보훈지청장, 도·군의원, 주민 등 약 800여 명이 참석했다.

1부 행사에서는 3·9독립만세운동 기록물 상영, 경과보고, 독립선언서 낭독, 3.1절 노래제창, 만세삼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만세삼창 후 유족 및 회원, 주민, 칠성중학교 학생들은 이령분교 운동장에서 이령 삼거리까지 시가행진을 하며 105년 전 그날의 감동을 재현했다.

2부 문화행사에서는 농악공연, 인기가수 초청 군민 노래자랑 등 다채로운 문화공연을 통해 참석자들에게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윤상철 칠북3·1독립기념회 회장은 “이번 기념문화제를 통해 우리 지역에서 희생되신 선열들의 숭고한 애국정신을 다시 한 번 기릴 수 있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경남 최초의 독립만세운동인 칠북 연개장터 만세운동을 널리 알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조근제 함안군수는 “3월 9일 연개장터의 만세운동은 경남 최초로 울려 퍼진 만세운동으로, 독립만세운동이 경남 전역으로 퍼져나가는 기폭제 역할을 해 그 의미가 매우 깊다”며 “선열들의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애국지사 선양사업과 유가족을 돌보는 일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동아방송 이신동기자 news@sdatv.co.kr
        신동아방송 이신동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고층처리인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사명:(주)신동아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02766 / 최초등록일:2013 년 5월 26일 / 제호:신동아방송·SDATV / 발행인·편집인:이신동
본사: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 / 홈페이지:www.sdatv.co.kr /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책임자:이신동
전화:(02)846-9300 / 팩스:(0505)300-8014 / 이메일:sdatv@sdatv.co.kr
(주)신동아방송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